우리집식탁2013. 2. 26. 14:40







김치담기는 귀찮고
그러나 김치같은 매콤한 반찬은 먹고싶고..
냉장고에 커다란 가 덩~그라니 있을때
새콤 달콤 무생채 만들어보세요



혹시 고기를 드실 계획이시라면 
미리 만들어 두셨다가 고기와 곁들여 드셔도 최고구요!

비빔밥을 드시고 싶으실때도 
무생채를 미리 만들어두시길 ~





저는 점심에 무생채 만들어서 반찬으로 먹고
저녁에 비빔밥에 넣어서 또 먹었어요
그래도 많이 남았네요
아~든든해라^^





혹시 많은 양이 필요없으시면 
알아서 조절해서 만드시면되요~
저는 큰 사이즈 무 반개정도로 만들었답니다.


오늘은 액젓을 넣지 않고 깔끔하게 무생채를 만들어봤어요





재료: 무 반개, 다진파(1), 굵은소금
매실액기스(2) 또는 설탕, 고춧가루(4), 다진마늘(1), 식초(2), 깨소금(1)








1. 껍질벗긴 무를 채썰어서 
굵은소금을 뿌려 잠시 절여둔다







2. 절여서 생긴 물은 따라버리고 
고춧가루만 일단 넣고 색을 내준다.









3. 다진파, 다진마늘, 매실액기스, 식초, 깨소금을 모두 넣고
조물조물 버물여준다







더 빨갛고 매콤한걸 원하시면 고춧가루를 
싱거우시면 소금을 추가하시면 되요^^













보기만해도 아삭아삭하죠?
새콤 달콤 매콤한 무생채로 
입맛을 확~돋과준다죠^^












Posted by 써니네 써니네 Kitchen melody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리집식탁2013. 2. 24. 14:46











혹시 냉장고에 있는 야채들을 처리하고 싶으세요?

그럼 오늘이 바로 그날입니다!!

저희는 오늘 있는 야채 이것저것 넣어서

고추장에 쓱쓱~비벼먹었어요

아침에 무생채 해놓은거 플러스해서요^^

뭐 따로 설명드릴것도 없을만큼 너무 쉬운 요리네요

저희집은 자주 이렇게 비빔밥을 해먹는답니다

또 남편 일나갈때 도시락으로도 싸주고요

자~간단 레시피 한번 보세요~







재료: 당근, 오이, 콩나물, 무생채, 상추 혹은 샐러드야채, 계란,  

고추장, 참기름, 꺠소금 




1. 오이와 당근은 같은크기로 채썰어주시고,

상추도 적당한 크기로 썰어놔주세요

 

2. 콩나물은 데쳐서 소금과 참기름에 무쳐주세요


3. 그릇에 밥을 넣고 그 위에 야채들을 가지런히 담아준뒤


4. 그 위에 계란하나 후라이해서 얹어주세요


5. 참기름을 한바퀴두르고, 깨소금 살짝 뿌리고


고추장을 각자 입맛에 맛에 넣고

맛있게 냠냠^^ 

 







이건 남편 도시락으로 싸준거예요~

통에 이렇게 야채를 넣어주고

밥, 고추장 은 따로 싸줘서 

알아서 비벼먹으라고..ㅎㅎ







저는 집에서 혼자 쓱싹쓱싹 맛있게 비벼먹었답니다^^

비빔밥은 자고로 

수저로 한숟갈 듬~뿍 퍼서 먹어야 제맛이죠!

아~~~!!하세 요~












Posted by 써니네 써니네 Kitchen melody

댓글을 달아 주세요